인생에서 가장 달콤했던 선택이 있었다면 그건, 배우라는 이름을 선택했던 바로 그 순간 이었습니다.
인생에서 가장 달콤했던 선택이 있었다면 그건, 배우라는 이름을 선택했던 바로 그 순간 이었습니다.

COMMUNITY

어쩌면 서로에게 닿을 지도 모를, 같은 마음들이 모여 있는 곳

제목 just to show you.
작성자 : analucrezia 등록일 2022.02.12 조회수 1563
I can't believe the beautiful things they say about you and by extension your wife, son and family!
I just wanted to show you this work that the girls from Brazil did,
I was delighted and it shows the enormous love they have for you. Take care. We love you.Puede ser una imagen de 1 persona y texto

0개의 댓글이 달려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