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에서 가장 달콤했던 선택이 있었다면 그건, 배우라는 이름을 선택했던 바로 그 순간 이었습니다.
인생에서 가장 달콤했던 선택이 있었다면 그건, 배우라는 이름을 선택했던 바로 그 순간 이었습니다.

COMMUNITY

안녕하세요. BH & RUBEURS 입니다.

제목 이병헌님의 제10회 아시안필름어워즈(AFA) 남우주연상 수상을 축하드립니다!
등록일 2016.03.18 조회수 2629
이병헌, AFA 남우주연상 쾌거..'자객 섭은낭' 8관왕 위업(종합)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윤상근 기자 /  2016.03.18

 

 


배우 이병헌이 아시안필름어워즈의 남자로 우뚝 섰다. 대만 영화 '자객 섭은낭'은 무려 8관왕의 위업을 달성했다.

이병헌은 17일 오후 8시(현지 시각) 마카오 더 베네시안 마카오 호텔에서 열린 제10회 아시안필름어워즈에서 배우 최고의 영예 중 하나인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룩했다.

영화 '내부자들'로 노미네이트 된 이병헌은 이번 남우주연상 경쟁에서 견자단(엽문3:최후의 대결, 중국), 나가세 마사토시(앙:단팥 인생 이야기, 일본), 펑샤오강(노포아, 중국), 존 아칠라(헤너럴 루나, 필리핀) 등 쟁쟁한 후보들을 제치고 수상하며 최고의 영예를 안게 됐다.

이병헌은 지난해 11월 개봉한 '내부자들'에서 정치깡패 안상구 역을 연기하며 카리스마 있는 연기로 흥행을 이끌며 호평을 받았다. 

하지만 이번 시상식에서는 아쉽게도 주요 부문에서 많은 한국 배우 및 후보들이 올랐지만 이병헌의 남우주연상 수상과 영화 '사도'가 기술 부문인 의상상을 수상한 것에 만족해야 했다. 

여우주연상 후보에 오른 '차이나타운'의 김혜수를 비롯해 남우조연상에 오른 '암살' 오달수, 여우조연상의 '검은 사제들' 박소담, 신인연기상의 '강남 1970' 설현 등은 나란히 수상에 실패했다. 감독상, 작품상 등 총 4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됐던 류승완 감독 영화 '베테랑' 역시 한 부문도 수상하지 못해 아쉬움을 더했다.

다만 유아인이 비경쟁 부문인 넥스트 제네레이션 어워드에서 수상자로 선정되며 위안을 삼았다. 또한 이번 시상식의 MC를 맡은 클라라가 라이징스타상을 수상했다.

한편 이번 시상식에서는 대만 영화 '자객 섭은낭'이 최고의 작품으로 선정되는 기쁨을 안았다. '자객 섭은낭'은 작품상, 감독상(허우 샤오시엔)을 비롯해 여우주연상(서기), 여우조연상(주운), 촬영상, 음악상, 미술상, 음향상 등 총 8관왕을 차지하는 영예를 안았다.


올해로 10회를 맞이한 아시안필름어워즈는 홍콩국제영화제협회가 주최하며 아시아 전역의 모든 영화예술인과 작품, 영화인들을 격려하는 행사로 지난 2007년부터 개최됐다.
 
◆ 제10회 아시안필름어워즈 주요 부문 수상자(작)
 
▶작품상=자객 섭은낭(대만)
▶감독상=허우 샤오시엔(자객 섭은낭, 대만)
▶남우주연상=이병헌(내부자들, 한국)
▶여우주연상=서기(자객 섭은낭, 대만)
▶남우조연상=아사노 타다노부(해안가로의 여행, 일본)
▶여우조연상=주운(자객 섭은낭, 대만)
▶각본상=산하고인(중국)
▶신인연기상=제시 리(기항지, 홍콩)
▶촬영상=자객 섭은낭(대만)
▶음악상=자객 섭은낭(대만)
▶편집상=기항지(홍콩)
▶미술상=자객 섭은낭(대만)
▶의상상=사도(한국)
▶시각효과상=바지라오 마스타니(인도)
▶음향상=자객 섭은낭(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