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에서 가장 달콤했던 선택이 있었다면 그건, 배우라는 이름을 선택했던 바로 그 순간 이었습니다.
인생에서 가장 달콤했던 선택이 있었다면 그건, 배우라는 이름을 선택했던 바로 그 순간 이었습니다.
[SC줌人] '미스터션샤인' 이병헌, 대체불가한 이름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연기로는 두말 할 수가 없다. tvN 토일극 '미스터 션샤인' 이병헌의 얘기다. 극중 유진 초이 역을 맡은 이병헌은 자기 자신을 완전히 내려놓은 채 캐릭터에 몰입, 시청자를 조선시대로 끌어당기고 있다. 19일 방송에서도 그랬다. 이날 방송에서는 유진 초이가 죽음의 위협을 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유진은 선교사 요셉에게 사리사욕을 채우고자 조선 황제의 문서를 위조해 이득을 취했다는 음모를 씌운데 항의하고자 이정문(강신일)을 찾아갔다. 유진은 "그는 조선을 돕다 죽었소. 그를 이리 불명예스럽게 죽게 해...

2018-08-20
[D-Pick] '미스터 션샤인' 이병헌, 빠져들 수밖에

9년 만에 안방 복귀 유진 초이로 분해 호평 "연기는 갑이다." tvN '미스터 션샤인'에서 유진 초이로 분한 배우 이병헌을 두고 하는 말이다. 9년 만에 안방에 돌아온 이병헌에 시청자들은 한목소리를 낸다. '연기의 신'이라고. '미스터 션사인'은 1900년대를 배경으로, 역사에는 기록되지 않았으나 우리가 꼭 기억해야 할 의병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태양의 후예', '도깨비'로 연타석 대박을 터뜨린 김은숙 작가와 이응복 PD가 만난 작품으로 방송 전부...

2018-08-20
[팝업★]"진정한 연기의 神"…'미스터션샤인' 이병헌의 빛나는 진가

[헤럴드POP=안태현 기자] ‘미스터 션샤인’의 회차가 거듭될수록 이병헌의 연기는 더욱 빛이 나고 있다. 비통한 운명이었다. 이병헌은 아버지처럼 믿고 따랐던 선교사 요셉의 죽음으로 슬퍼해야 했고, 그 슬픔이 온전히 채 가시기도 전에 은인이라고 믿었던 황은산(김갑수 분)이 이끄는 의병 조직에 목숨을 위협받아야 했다. tvN 주말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연출 이응복/ 극본 김은숙)에서 이병헌이 분하고 있는 유진 초이의 이야기다. “단 한 순간도 조선에게 위협받지 않은 적 없소”라고 말하는 유...

2018-08-20
'미스터션샤인' 이병헌, 케미甲·연기神..캐스팅 걱정 미안했소

[OSEN=박소영 기자] 9년 만의 브라운관 복귀라는 공백이 무색할 정도다. tvN 토일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이병헌이 시청자들을 울리고 웃기고 있다. 방송 시작 전 캐스팅 논란을 지적했던 이들이 군소리도 못하게 만들고 있는 '연기 신'이다. 이병헌은 '미스터 션샤인'에서 유진 초이 역을 맡아 시청자들을 만나고 있다. 노비의 아들로 태어나 1871년 신미양요 때 조선에서 도망쳐 미군 군함에 몸을 실었던 인물. 미국에서 군인으로 자란 그는 미군 신분으로 조선에 돌아와 여러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우선은...

2018-08-19
[★리포트]'미스터 션샤인'을 빛내는 이병헌 절제의 미학②

-'미스터 션샤인'을 빛내는 이병헌 절제의 미학①에 이어 '미스터 션샤인'에서 이병헌의 절제미는 비단 김태리, 김민정 등 여배우들을 통해서만 드러나는 것이 아니다. 유연석, 변요한 등 남자 배우들과의 만남에서도 엿 볼 수 있다. 먼저 유진 초이(이병헌 분)는 구동매(유연석 분), 김희성(변요한 분)과 회를 거듭할 수록 얽히고설킨 관계를 만들어 가고 있다. 세 사람은 애신을 둘러싸고 묘한 관계를 형성 중이다. 이 중심에 선 이병헌은 유연석, 변요한과 얽힘에 있어서도 튀는 연기 대신 어울림으로 활력을 불어넣는다. ...

2018-08-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