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에서 가장 달콤했던 선택이 있었다면 그건, 배우라는 이름을 선택했던 바로 그 순간 이었습니다.
인생에서 가장 달콤했던 선택이 있었다면 그건, 배우라는 이름을 선택했던 바로 그 순간 이었습니다.
제목 '남한산성' 300만 돌파, 이병헌·박해일·고수 '감사 인증샷'
등록일 2017-10-09 조회수 132

영화 '남한산성'이 300만 관객을 돌파한 가운데, 배우 이병헌 박해일 고수가 감사 인증샷을 공개했다.



추석 극장가 흥행 질주를 펼치고 있는 '남한산성'(감독 황동혁·제작 싸이런픽쳐스)이 개봉 7일째인 9일 오전 7시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남한산성'은 1636년 인조 14년 병자호란, 나아갈 곳도 물러설 곳도 없는 고립무원의 남한산성 속 조선의 운명이 걸린 가장 치열한 47일간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남한산성'은 개봉 4일째 200만 관객을 돌파한 데 이어 3일 만인 9일 300만 관객을 돌파하는 놀라운 저력을 과시했다. 이는 역대 추석 흥행작 중 가장 빠른 속도로, '관상'(최종 913만4586명)의 개봉 7일째 300만 돌파 기록과 같은 속도로 역대 추석 영화 최단 기간 300만 돌파 타이 기록이다. 뿐만 아니라 개봉 8일째 300만 관객을 돌파한 '밀정'(최종 750만420명)의 기록을 하루 앞당긴 것은 물론, 역대 추석 흥행작 중 최고 스코어를 기록한 '광해, 왕이 된 남자'(최종 1231만9542명)의 개봉 11일째 돌파보다 4일이나 앞선 기록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역대 10월 개봉 최고 흥행작인 '럭키'(최종 697만5290명)의 9일째 300만 돌파 기록을 훌쩍 뛰어넘는 빠른 속도다.  

 

황동혁 감독은 "'남한산성'이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여러분들의 이러한 지지와 성원들이 이 땅에서 더 이상 아픈 역사가 반복되지 않게 할 수 있는 또 하나의 동력이 될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 드린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또한 '남한산성'의 배우들은 관객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은 300만 인증샷을 공개해 훈훈함을 더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