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에서 가장 달콤했던 선택이 있었다면 그건, 배우라는 이름을 선택했던 바로 그 순간 이었습니다.
인생에서 가장 달콤했던 선택이 있었다면 그건, 배우라는 이름을 선택했던 바로 그 순간 이었습니다.

COMMUNITY

안녕하세요. BH & RUBEURS 입니다.

제목 [스페셜] '광해' 한국 영화 사상 7번째 1천만 관객 돌파 쾌거
등록일 2012.10.21 조회수 2625

[스페셜] '광해' 한국 영화 사상 7번째 1천만 관객 돌파 쾌거

입력 : 2012-10-2108:00:00|최종수정 : 2012-10-2101:59:31
URL 복사
CJ E&M enews24오미정 기자
영화 '광해, 왕이 된 남자(이하 '광해')'가 한국 영화 사상 일곱 번째로 1000만 관객을 돌파했다.

광해는 20일 오후 8시경 1000만 관객을 넘어섰다. 전날인 19일까지 982만 337명의 관객을 모은 '광해'는 이날 8시까지 17만 9910명(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의 관객을 더 끌어 모으며 1000만 관객을 돌파했다. 20일 최종 스코어는 일일 관객수 22만 1157만명, 누적관객수 1004만 1494명이다.
기사 사진
이는 '도둑들'(1303만 227명) '괴물'(1301만 9740명), '왕의 남자'(1230만 2831명) '태극기 휘날리며'(1175만 6735명) '해운대'(1139만명), '실미도'(1108만 1000명)에 이은 일곱 번째 쾌거다.

지난달 13일 개봉한 '광해'는 극장에 걸린 지 38일만에 1천만 관객을 동원하는 기록을 세웠다. '광해'의 이같은 1000만 돌파 속도는 역대 한 영화 흥행 순위 3위인 '왕의 남자'(45일)보다 7일이나 앞선 기록이자 역대 흥행 1위인 '아바타'와 같은 흥행 속도다.

특히 '아바타'(12월), '도둑들'(7월), '괴물'(7월), '왕의 남자'(12월), '태극기 휘날리며'(2월), '해운대'(7월), '실미도'(12월) 등 역대 천만 영화들이 각각 여름과 겨울 극장가 극성수기에 개봉했던 것에 반해 '광해'는 비수기인 9월에 개봉해 이 같은 기록을 세워 의미를 더했다. 현재 '광해'는 6주 연속 예매율 1위에 올라 있어 앞으로도 어떤 신기록을 세울지 주목된다.

'광해'는 조선왕조실록에서 사라진 광해군의 15일 동안 또 다른 왕이 있었다는 영화적 상상력에서부터 탄생된 팩션 영화다. 이같은 참신한 설정이 관객들에게 특별한 재미를 전한다.

'광해'는 남녀노소에게 두루 사랑을 받았다. 포털사이트 영화 평점에서도 9점 이상의 높은 점수를 기록하고 있다. 또 이병헌, 류승룡, 한효주, 김인권, 장광 등 배우들 연기 역시 빛을 발했다.

대선 시즌과 맞물려 '광해'는 더욱 흥행 순풍을 탔다. 영화의 주제가 진정한 군주의 도에 대해 말하고 있기 때문이다. 문재인, 안철수 등 유력 대선주자 뿐 아니라 이외수 김제동 등 수많은 유명인들이 '광해'를 보고 소감을 남겼다.

비수기 1000만 관객의 쾌거를 이룬 '광해'는 지금도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사진 = '광해' 스틸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