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에서 가장 달콤했던 선택이 있었다면 그건, 배우라는 이름을 선택했던 바로 그 순간 이었습니다.
인생에서 가장 달콤했던 선택이 있었다면 그건, 배우라는 이름을 선택했던 바로 그 순간 이었습니다.
[XP인터뷰①] 이병헌, 멀리 내다보는 꾸준함 "칭찬, 익숙해지지 않으려 해"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감성 연기를 펼치는 그의 모습을 스크린으로 볼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높은 관심과 기대를 한 몸에 받았던 작품이었다. 배우 이병헌이 영화 '싱글라이더'(감독 이주영)로 겨울 극장가에 따뜻한 바람을 불어넣었다. 2월 22일 개봉한 '싱글라이더'는 증권회사 지점장으로서 안정된 삶을 살아가던 한 가장이 부실 채권사건 이후 가족을 찾아 호주로 사라지면서 충격적인 진실이 밝혀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이병헌은 증권회사의 지점장이자 모든 것을 잃고 사라진 한 남자 강재훈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병헌...

2017-03-04
[XP인터뷰②] 이병헌 "국내 영화 시상식, 더 즐기는 분위기 됐으면"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이병헌은 지난 해 열린 영화 시상식의 단골손님이었다. 멀리 해외로 눈을 돌리면 지난 해 2월 열린 제88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국내 배우 최초 시상자로 자리했고, 이후 연말까지 청룡영화상을 비롯한 국내 영화 시상식에서도 이견 없이 남우주연상을 싹쓸이했다. 기억에 남는 순간들도 여럿 있었다. 한 해의 끝자락, 우여곡절 끝에 열렸던 제53회 대종상 시상식에서 '내부자들'로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이병헌은 당시 논란의 중심에 섰던 대종상 시상식에 대해 뼈 있는 소감을 전하며 화제를 모았다. 당시 이병헌은 &q...

2017-03-04
스타포커스 3월호-더할 나위 없이 지금이 전성기, 배우 이병헌

더할 나위 없이 지금이 전성기, 배우 이병헌 By 김서해 기자 2017년 3월 3일   <사진제공. 워너브러더스 코리아(주)>   2016년 무려 10관왕에 오르는 기염을 토한 배우 이병헌. 영화 ‘마스터’, ‘매그니피센트 7’, ‘내부자들’의 화려한 범죄 액션 영화 캐릭터를 벗어던지고 영화 ‘싱글라이더’에서 모든 것을 잃은 기러기 아빠 강재훈을 연기했다. 낯설고 의심스러운 공간에서 벌어지는 일들을 ...

2017-03-03
[SS인터뷰]이병헌 "뒤통수 치는 깨달음...지독히 쓸쓸"

  [스포츠서울 조성경기자] “지독하게 쓸쓸했다.”  지난 22일 개봉한 영화 ‘싱글라이더’(감독 이주영)에 나선 배우 이병헌은 이번 영화에 대해 “내 인생에서 손에 꼽는 시나리오였다”, “누군가에게는 인생영화가 될 것 같다”고 ...

2017-02-28
[인터뷰] 이병헌 "믿고 보는 배우? 큰 기대감이 가끔은 부담돼요"

'내부자들' '마스터'에서 보여준 강렬함 벗고 감성 입어 "액션 전문 배우라는 이미지? 감성 연기가 더 좋아" "22개월 아들 둔 아버지로서 울컥함 느낀 적도" 스포츠한국과 '싱글라이더' 이병헌이 만났다. 사진=올댓시네마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적어도 최근 몇 년 동안 극장가에서 다양한 장르의 영화들이 있었다고 보긴 어렵다. 범죄 영화, 각종 비리를 파헤치는 복수극 등 남성적인 색깔이 주를 이뤘다. 배우 이병헌도 그 중심에 있었다. '내부자들' &...

2017-02-22